> 뉴스 > 뉴스 > 지구촌통신 | 기획/보도
       
살아있는 세포 이용 치료제 연구 노력
2019년 08월 27일 (화) 12:15:06 고재구 기자 news@pharmstoday.com
암 치료는 유전자 치료제 등 개인 맞춤약품이 치료와 잠재적인 치료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공하는 등 현재 헬스케어 투자에서 가장 뜨거운 분야 중 하나이다.

하지만 연구자들이 이룬 진전에도 불구하고, 기대에 부합하지 않는 많은 잘못된 시작과 치료들이 여전히 존재한다.

업계에 따르면 글로벌 제약산업은 1.11조 달러로 추정된다.

많은 임상시험이 다양한 종류의 암에 대한 치료를 발견하기 위해 실시되는 등 매년 수십억 달러가 항암제의 R&D에 투자되고 있다.

하지만 낮은 비율만이 환자의 질병 치료와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당국에서 승인되고 있다.

로슈, 화이자, 아스트라제네카, 노바티스 등 많은 글로벌 빅 파마 기업들이 그 업체들이다.

바이오파마와 전통적 약품 사이의 차이는 약품을 생산하는 방법이다.

바이오파마는 박테리아, 효모, 포유류 세포 등 살아있는 유기체로 제조하는 반면 전통적 약품은 화학적 합성을 통해 생산한다.

많은 바이오파마 기업들은 암 치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캔 파이트 바이오파마(Can-Fite Biopharma)는 자가면역 염증질환과 암에 대한 치료를 개발하고 있다.

약품 나모데노손(namodenoson)의 간암 연구는 ILCA(nternational Liver Cancer Association) 컨퍼런스에서 최근 선택됐다.

진행성 간암에 나모데노손의 임상 3상은 현재 진행 중에 있다.

에사 파마(ESSA Pharma)는 전립선암에 대한 소분자 약품의 개발에 참여하고 있다.

최근 회사는 미국 바이오파마 기업인 리알엠 테라퓨틱스(Realm Therapeutics)를 인수했다.

머크(MSD)는 암 연구에 알려져 있고 최근 임상 단계 바이오파마인 플로톤 테라퓨틱스(Peloton Therapeutics)를 선급금 10.5억 달러와 추가 마일스톤 11.5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밝혔다.

회사는 진행성 암과 다른 질병이 있는 환자를 위해  HIF-2α를 표적으로 하는 후보 약품의 개발을 가속화하고 있다.

지노시아 바이오사이언스(Genocea Biosciences)는 대인 맞춤 암 면역치료제를 개발하는 바이오파마 기업이다.
 
최근 JCO(Journal of Clinical Oncology)가 면역항암제에서 톱 10 특집 요약으로 2019 ASCO 연례 미팅에서 회사의  GEN-009 임상결과 프레젠테이션으로 선택했다고 회사가 밝혔다.

히트 바이오로직스(Heat Biologics)는 암에 대한 환자의 면역시스템을 활성화에 기획한 치료제를 개발하는 바이오파마이다.

신로직스(Synlogic)는 새로운 살아있는 의약품을 개발하기 위해 유익한 미생물에 합성생물학을 응용한 임상 단계 기업이다.

회사는 진코(Ginkgo)의 세포 프로그래밍 플랫폼을 이용한 합성 바이오틱 약품의 신로직스(Synlogic)의 파이프라인 개발을 가속화하기 위한 플랫폼 협업을 밝혔다.

합성 바이오틱 약품은 고암모니아혈증과 암의 종류 등 질병을 일으키는 생물학에 대항하기 위해 유전적으로 설계된 미생물이다.

지노믹 파마슈티컬(Xynomic Pharmaceuticals Holdings)은 임상단계 중미 종양 약품 개발 회사이다.

최근 회사는 암 치료에 판-PAF 억제제 XP-102를 개발하고 있다.

지노믹은 올 하반기에 미국 FDA에 IND(Investigational New Drug) 신청을 계획하고 있다.

XP-102는 대장암, 비소세포폐암, 털세포백혈병 등 B-RAF V600 변이 고형암에 대한 혁신 치료제로서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

브리지바이오 파마(BridgeBio Pharma)는  단일 유전자의 결함으로 인해 발생하는 질병과 명확한 유전적 동인이 있는 암을 치료하기 위한 혁신적 약품을 식별하고 발전시키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아레이 바이오파마(Array BioPharma)의 브라프토비(Braftovi)와 멕토비(Mektovi) 등 2개 약품은 특정 유전 변이가 있는 피부암 환자의 치료에 승인됐다.

회사는 BeaconCRC 대장암 연구를 진행 중에 있다.

화이자는 유방암 치료제 탈젠나(TALZENNA)를 최근 유럽에서 승인을 받았다.

이 약품은 작년 10월 미국에서 승인됐다.

지난 6월 화이자는 114억 달러에 아레이 바이오파마를 인수한다고 밝혔다.

BMS는 세엘진을 인수하고 있으며, 세엘진은 혈액암에 강점을 가지고 있다.

맞춤 약품은 많은 최신 암 치료의 핵심이다.

미리아드 제네틱스(Myriad Genetics)는 암의 유전적 스크리닝에서 이미 리더이다.

이밖에도 항암제들이 아시아, 중동, 유럽, 남미 등에서 개발되고 있다.(자료 : Benzinga.com)
고재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메디팜스투데이  |  04714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로21길 10-1 3층 (행당동 286-44)  |  Tel 02)2293-3773  |  Fax 02)364-3774
사업자등록번호:110-81-97382  |  등록번호: 서울, 아00051  |  등록연월일:2005.09.12
편집인:고재구  |  발행인:고재구 (주)메디팜스  |  청소년보호책임자:발행인:고재구
Copyright © 2008-2019 메디팜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