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 > 제약/바이오
       
한국얀센·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퀵파이어 챌린지’ 공동 개최
2019년 07월 18일 (목) 12:33:38 편집부 news@pharmstoday.com

한국얀센과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은 서울시, 한국보건산업진흥원(KHIDI)과 스마트 헬스케어를 주제로 하는 ‘서울 이노베이션 퀵파이어 챌린지(Seoul Innovation QuickFire Challenge in Smart Healthcare)’를 공동 개최한다고 밝혔다.

퀵파이어 챌린지는 별도의 조건 없이 인큐베이터 역할을 하는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 JLABS가 진행하는 공모전이다. 

전세계 혁신적인 스타트업, 기업가, 학계, 과학자 및 바이오기술 연구원 등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전세계 사람들의 건강을 향상시키고, 의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최고의 아이디어, 기술이나 솔루션들을 발굴하여 가속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JLABS의 글로벌 책임자인 멜린다 리처(MelindaRichter)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은 의료기술의 발전소”라며 “한국은 의료기술 혁신 분야에서 떠오르는 리더이며, 인공지능, 블록체인 및 빅데이터 등의 영역에서 엄청난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그는 “이번 스마트 헬스케어 퀵파이어 챌린지는 전세계 사람들과 커뮤니티에 장기적으로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훌륭한 아이디어를 찾아내기 위한 목적으로 시행된다”고 말했다.

이번 서울 이노베이션 퀵파이어 챌린지는 지난 2017년과 2018년에이어 서울에서 진행하는 3번째 공모전이다.

▲빅데이터/인공지능/블록체인 ▲3D 인쇄/사물인터넷(IoT)/센서/웨어러블 ▲개인맞춤형 의료/동반 진단(companion diagnostics) 등 세 가지 분야에서 혁신적인 과학 및 의료 솔루션을 보유한 학생, 기업가, 연구원 및 스타트업을 발굴하여 초기단계의 획기적이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발전시키려는 목적으로 마련됐다.

획기적이고 개방적인 혁신 모델을 이용하여 협력을 추구하는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의 고유한 비전에 혁신을 추진하고 연구 결과를 상업화하려는 서울시의 노력, KHIDI의 전문가 및 시스템 구축 지원, 그리고 잠재적인 초기 단계 생명공학 솔루션 개발 및 상업화를 가속화할 수 있는 서울바이오허브의 역량이 통합되어 진행된다.

최대 2명의 수상자는 최대 1억5천만원(미화 약 13만4천달러)의 연구비, 서울바이오허브 1년 입주 자격, 1년간의 존슨앤드존슨 계열사의 과학, 기술 및 상업화 전문가들로부터 멘토링 및 코칭과 JLABS 글로벌 창업가 커뮤니티 참여 기회를 제공받는다.

제니 정 한국얀센 사장은 “얀센은 지역 리더들과 협력해 기업 공동체를 지원하고 환자와 소비자의 건강과 관리를 개선하기 위한 참신한 과학적, 기술적 접근방법을 포용하는 환경을 조성함으로써 생명과학 에코시스템을 개선하려 노력하고 있다”며 “우리는 환자치료에 대한 맞춤형 접근, 공동 의사 결정, 그리고 치료에 대한 장벽을 낮추고 이에 대한 접근을 개선하려는 노력을 발전시키기 위해 의료기술을 활용하는 아이디어를 가진 지원자들에게 많은 관심이 있다”고 말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메디팜스투데이  |  04714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로21길 10-1 3층 (행당동 286-44)  |  Tel 02)2293-3773  |  Fax 02)364-3774
사업자등록번호:110-81-97382  |  등록번호: 서울, 아00051  |  등록연월일:2005.09.12
편집인:고재구  |  발행인:고재구 (주)메디팜스  |  청소년보호책임자:발행인:고재구
Copyright © 2008-2019 메디팜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