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 > 지구촌통신
       
‘프라닥사’, 뇌졸중 재발 예방 ‘아스피린’ 우위 NO
미확인 원인 색전 뇌졸중 후 예방 효과 비슷…비주요 출혈 높아
2019년 05월 17일 (금) 09:40:27 고재구 기자 news@pharmstoday.com
베링거인겔하임의 항혈전제 프라닥사(Pradaxa, Dabigatran)가 뇌졸중 재발 예방에 대해 아스피린보다 우수하지 않다는 연구결과가  New England Journal of Medicine 16일자에 게재됐다.

독일 University Duisburg-Essen의 Hans-Christoph Diener 연구팀은 미확인 원인 색전 뇌졸중이 있는 환자 사이에 매일 아스피린 100mg과 하루 두 번 프라닥사 150mg 혹은 110mg을 비교했다.

564곳 사이트에서 5390명 환자는 프라닥사(2695명) 혹은 아스피린(2695명)을 받았다.

연구팀은 중앙 19개월 추적관찰 동안 뇌졸중 재발은 프라닥사 그룹의 6.6%와 아스피린 그룹의 7.7%에서 발생한 것을 발견했다.

허혈성 뇌졸중은 매년 프라닥사 그룹의 4.0%, 아스피린 그룹의 4.7%에서 발생했다.

주요 출혈은 연간 프라닥사 그룹 1.7%, 아스피린 그룹 1.4%에서 보였다.

연구팀은 “프라닥사가 뇌졸중 예방에 아스피린보다 우수하지 않았다. 주요 출혈의 발생률은 아스피린 그룹보다 프라닥사 그룹에서 더 크지는 않았지만, 임상적으로 관련이 된 비주요 출혈 문제는 더 많았다”고 적었다.
고재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침묵의 장기 간이 딱딱하게 굳는 ...
불임 치료 여성 성생활 악화
美 페니스 이식 男 상태 호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메디팜스투데이  |  04714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로21길 10-1 3층 (행당동 286-44)  |  Tel 02)2293-3773  |  Fax 02)364-3774
사업자등록번호:110-81-97382  |  등록번호: 서울, 아00051  |  등록연월일:2005.09.12
편집인:고재구  |  발행인:고재구 (주)메디팜스  |  청소년보호책임자:발행인:고재구
Copyright © 2008-2019 메디팜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